블로그 이미지
소소한 이야기 G1*

카테고리

G1 (29)
:-) (28)
나의 일상 (0)
꼼지락꼼지락 (0)
후기 (1)
RF (0)
FB (0)
두뇌노동자의하루 (0)
:-b (0)
Total19,846
Today2
Yesterday6

(제가 간 여행은 아니지만)

부모님을 위해 통영 동피랑, 외도, 해동 용궁사를 들르는 코스를 짜보았습니다 :)

1박 2일이지만, 무박 1일로도 가능 할 것 같네요 ^^

 

보통 기차여행을 하시는 분들은 외도-> 동피랑 순으로 이동하시던데

부산에 도착하는 일정이여서 동피랑 -> 외도 -> 해운대 (다음날 +해동용궁사) 로 일정을 잡았네요.

 

 

이 일정의 장점이 있다면,

1. 오전에 동피랑에 도착하기 때문에 사람이 적어서 구경이 용이하다는 점

2. 외도에 정오, 오후쯤에 관람이 가능하기 때문에 햇볕 따스하게 구경하기 참 좋다는 점

3. 해운대에서 맛있는 저녁을 먹을 수 있다는 점과 다음날 해동 용궁사를 본 후

일정이 널널하다는 점?!이 있겠네요 ^^

 

 

 

 

이 일정의 단점이 있다면

1. 동피랑 근처의 쌍욕라떼로 유명한 모 카페의 오픈시간보다 일찍 들러서 들러보지 못했다는 점

2. 외도에서 해운대로 가는 시간대에 차가 너무 막혔다는 점이 있겠네요 ㅎㅎㅎ

3. 그리고 보통 많은 사람들이 부산에서 전라도쪽으로 넘어오시기 때문에 이용하시기 힘들다는 그런 점ㅎㅎㅎ

 

아니 적고보니 단점이 별로 없네요?ㅎㅎㅎㅎㅎ

제가 계획을 잘 짰군요?^^?????헤헤

 

 

 

 

알아두면 좋은 네가지~

1. 동피랑은 실제 마을이기 때문에

남의 집에 막 들어가거나 너무 시끄럽게 하시면 곤란해요..ㅠㅠ

 

2. 외도에 가시려고 하시는 분들은 꼭 예매!!!!!!!!!!!!!다시한번 예매!!!!!!!!!!!!!!!!!!!!

예매 필수입니다 ㅎㅎㅎㅎㅎㅎㅎㅎㅎ

외도에 선착장이 여러개 있다고 하는데, 장승포 터미널에서만 예약을 받아요.

(외도+해금강)코스만 예약 가능한데, 인터넷 예매를 하면 할인도 받습니다ㅎㅎㅎㅎ

혹시 오전에 단체 관광객들이 도착하면.......표가 없으면.........못봐요............ㅠㅠㅠㅠㅠ 예매 꼭!!!!입니다

 

외도 유람선 실시간 예약센터

http://www.oedoticket.com/         (1688-8788) 

 

저희부모님도 부부동반으로 점심 때쯤 도착하셨는데,

햇빛좋은 봄날이라 그 시간에 먼저 줄서계셨던 분들이 저희 부모님이 관광을 다 끝내시고 나온 네시까지도 외도에 들어가시질 못했더라는 그런 이야기를 들었네요 ㅎㅎㅎㅎ 할인+시간절약! 예약 꼭 하세요

 

3. 외도에서 모자 조심하세요..........끈없는 모자

저희 어무니가 갑자기 분 바람에 모자를 날려보냈는데.... 외도 담장?벽? 아래의 해안가로 떨어트려서 줍지 못하고 사진만.............찍어서 오셨더라구요..........아직도 그 사진보면서

"비싼모잔데.............."엉엉 이러시네요 ㅎㅎㅎㅎㅎ

 

이 사진이 그 사진입니다!.......왜 떨어뜨린 모자 사진을 찍어 오셨는지는........잘;;;;  

 

4. 달맞이 고개에 워낙 식당/카페가 많지만 경치 좋은 곳들은 미리 예매 하셔야 해요~

 

 

 

 

 

저희 부모님과 일행분들은

다음날 아침에 해동 용궁사까지는 갈 체력이 안되신다고 하면서 그냥 오셨네요

그런데 장유 아울렛에서 쇼핑은 하고 오셨네요....저녁 늦게..........?

ㅎㅎㅎㅎㅎㅎㅎ??????

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???????

???????????????@!!!!!!!!!!!!!!!!!

 

 

[결론] 쇼핑의 힘은 위대합니다 슈퍼맨

 

 

 

 

PS) 대충 짠것 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제가 열심히 고심한 일정표를 첨부합니다.

저희 부모님의 취향대로 짠 간단한 일정표이기 때문에, 참고만 해주세요 ^^

통영.hwp

 

 

 

마지막으로 동피랑에 출현한

울 아부지 닮은 천사사진 한장 첨부합니다^^ 뿅!

':-) > 임시폴더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어버이날은 내가 요리사 :-)  (4) 2013.05.09
돈주고 아픔을 얻어왔네요.ㅜㅜ  (4) 2013.04.29
[여행계획/후기] 통영 동피랑, 외도, 해운대(+해동 용궁사)  (4) 2013.04.20
  (4) 2013.04.20
허무하다  (2) 2013.04.20
130409  (2) 2013.04.10
Posted by G1*

최근에 달린 댓글

최근에 받은 트랙백

글 보관함